티스토리 뷰

안녕하세요~!! 쵸파춉스입니다.

 

미세먼지 없는 화창한... 6월 초에

남한산성 야경을 보러 다녀왔습니다.

 

집에서 꼼지락 거리다보니~

11시 반에 남한산성 로타리를 지나

내비가 알려주는데로 국청사로 향했는데요...

 

음식점을 지나갈 때 까지만 해도

괜찮았는데... 외길로 접어들고

 

차량진입 차단기가 있는 곳에 주차해두고

어두컴컴한 길을 걸어올라가는데...

 

 

▲ 어두컴컴한 길을 걷는 중~

 

 

늦은 시간이라서 그런지~

사람 하나 없고...

 

길도 뭔가 으스스한 것이

이 길이 정말 맞는 가 싶고,

 

 

▲ 사람 하나 없었다.

 

 

10분 정도 올라가다 무서워서

다시 걸어 내려 왔었드랬죠.

(아임~ 쫄보 데스~~ -_-;;)

 

이 길이 아닌 것 같아,

다른 길을 찾고 찾다가...

 

시간이 너무 늦어... 결국...

집으로 돌아왔습니다.... -_-;;

 

 

집으로 돌아 오는 길에,

뭔가 모를 패배감이 느껴지더군요.

 

음 뭐랄까??!! 남한산성과 나와의 싸움에서

패배한 느낌이랄까??!! -_-;;;

 

 

 

다음 날, 다시 차를 끌고

남한산성을 찾았습니다.

 

남한산성 야경보러가는 길...

(=모두 헷갈려 할 수 있는 길)

 

결론부터 말씀 드리자면,

어제 갔던 그 길이 맞았습니다.

 

저 같은 길치 or 쫄보(?)분을 위해

구글 로드맵 이미지로 설명하자면,

 

로타리를 지나 음식점을 지나

이 길이 맞나 싶을 때쯤

계곡산장 표지판이 나올 겁니다.

 

 

▲ 왼쪽 길로 올라가면 된다.

출처 : 구글 로드맵 이미지

 

 

노란색 화살표를 따라 올라가다보면

아래 사진과 같은 공터(?)가 나옵니다.

 

 

▲ 이 곳에 주차를 해놓고~

출처 : 구글 로드맵 이미지

 

 

차량 진입 차단기가 설치되어 있어

이곳에 주차해두고, 쭉~ 걸어 가다보면~

국청사 입구와 화장실이 보일 겁니다.

 

 

▲ 국청사 입구 및 화장실이 보인다.

출처 : 구글 로드맵 이미지

 

 

여기서부턴 길이 어둡기 때문에~

핸드폰 후레쉬를 켜고 걸어야 합니다.

 

 

▲ 국청사에서 서문 가는 길

출처 : 구글 로드맵 이미지

 

 

▲ 국청사에서 서문 가는 길

출처 : 구글 로드맵 이미지

 

 

▲ 멀리 남한 산성이 보인다.

출처 : 구글 로드맵 이미지

 

 

돌계단을 걸어 올라가다 보면

저 멀리 산성이 보일 겁니다.

 

 

▲ 오른쪽 돌계단으로~!!

출처 : 구글 로드맵 이미지

 

 

▲ 야경이 보이기 시작한다.

 

 

오른쪽 계단으로 걸어 올라가면

드디어~~!! 찬란하고 아름다운

도시의 야경이 짜잔~ 나타납니다.

 

 

▲ 남한산성에서 내려다 본 야경

 

 

▲ 화려한 도시의 야경을 감상 중

 

 

▲ 2롯데월드 타워가 눈에 띤다.

 

 

미세먼지 가득했던, 겨울 &

봄을 지나 모처럼 선명한 서울의

야경을 구경할 수 있었어요.

 

 

▲ 아래 전망대도 있었다.

 

 

11일 새해 or 1231일 연말은

아니지만, 멋진 야경을 구경하면서~

 

우리 식구들 모두 좋은 일만

가득하길 기원했습니다. ++

 

 

▲ 집으로 돌아가는 길

 

 

야경 감상하고 내려가는 길에

올라오는 분들이 야경 보러가는 길을

많이들 물으시더라고요.

(우리만 헷갈린 게 아니었음 -_-;;)

 

제가 알려드린 설명 참고하셔서,

헤매지 말고 무사히 남한산성 야경 포인트

잘 찾아가보시길 기원하겠습니다.

(다음 포스팅에서 만나요~!! Bye Bye~)

 

- P.S -

왔다 가신 거 맞죠? 열심히 작성한 글입니다.

떠가기 전, 아래 하트 꾹~ 눌러주세요!! +=

댓글
댓글쓰기 폼